제목  조회 댓글 스크랩 작성날짜
5[발라드/가요] 처음 그날처럼 / 박용하0002018-07-17
4중년의 오후 / 김주현2002018-07-17
3[조리법] 여름에 먹으면 더 맛있는 반찬 6가지4002018-07-17
2[그림] 미국의 화가 Gilbert Munger 작품0002018-07-17
1[드라마] 정마담의 마지막 일주일 / 라미란2002018-07-17
Amalienborg 궁전, 코펜하겐
댓글0조회19
2017-09-29
코펜하겐, 덴마크 ''The Little Mermaid''
댓글0조회23
2017-09-29
배 위에서 바라본 암스테르담
댓글0조회36
2017-09-29
[발라드/가요] 처음 그날처럼 / 박용하 [♬ 음악방]2018-07-17   07:02
Theme - 엔터테인먼트/예술(음악)
http://blog.missyusa.com/hpkim/201807170635316517







가야한다고 어쩔 수 없다고 
너의 손 잡은채 나는 울고만 있었지 
언젠가는 꼭 돌아올거라고 
그땐 우린 서로 웃을 수 있을거라고 

긴 기다림은 내겐 사랑을 주지만 
너에겐 아픔만 남긴 것 같아 
이런 날 용서해 
바보같은 날 


언젠가 널 다시 만날 그 날이 오면 
너를 내품에 안고 말할꺼야 
너만이 내가 살아온 이유였다고 
너없인 나도 없다고 


언젠가 힘든 이 길이 끝이 나는 날 
그대 곁에서 내가 눈 감는 날 
기억해 나의 사랑은 니가 마지막이였단걸 
처음 그 날 처럼.. 


눈을 감으면 잊어져 버릴까 
슬픈 밤에도 쉽게 잠들 수 없었지 
꿈에서라도 널 보게 된다면 
눈물 흐를까봐 눈을 뜰 수가 없었어 


긴 기다림은 내겐 사랑을 주지만 
너에겐 아픔만 남긴 것 같아 
이런 날 용서해 
바보같은 날 


언젠가 널 다시 만날 그 날이 오면 
너를 내 품에 안고 말할꺼야 
너만이 내가 살아온 이유였다고 
너없인 나도 없다고 


언젠가 힘든 이 길이 끝이 나는 날 
그대 곁에서 내가 눈 감는 날 
기억해 나의 사랑은 니가 마지막이였단걸 
처음 그 날 처럼